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21.3.5 금 19:01
> 뉴스 > 문화/연예 > 문화일반
     
대전시립박물관 올해 첫 방구석 박물관 발행
발복 기원 액막이연 소개…천년 넘게 이어진 전통 놀이
2021년 02월 17일  17:59:55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대전시립박물관이 올해 첫 번째 방구석 박물관으로 액막이연을 발행한다.

이달에 소개하는 소장품은 액막이연으로 우리 선조가 정월 대보름에 한 해의 액운을 멀리 날려 보내고, 새해의 복을 기원하기 위해 날리던 것이다.

연의 이마에 '송액영복(送厄迎福)'이라고 쓰여 있어 액막이의 용도로 사용했다는 것을 쉽게 알아볼 수 있으며, 아래 쪽에 연을 만든 사람의 이름과 도장도 확인할 수 있다.

지금도 많은 사람이 즐기는 놀이인 연날리기의 가장 오랜 기록은 삼국사기(三國史記)에 실려 있다. 신라 김유신 장군이 한 밤중에 연에 불을 붙여 날려 별이 떨어져 불길해하는 사람의 마음을 잠재웠다는 것이다.

또 유득공(柳得恭)의 경도잡지(京都雜志)나, 홍석모(洪錫謨)의 동국세시기(東國歲時記) 등 다양한 옛 문헌 속에 연날리기 기록이 보인다. 연날리기는 천년이 넘는 시간 동안 우리와 함께 한 전통 놀이다.

허송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이명수“윤석열, 시대정신 대표 공적역
대전교육청,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설비
대전고교학점제, 에듀래 'EDU來]
대전교육공감원탁회의 토론자 모집
조승래 의원, ‘인지세법’ 대표발의
문화/연예
요지연도 3월의 큐레이터 추천 왕실
[기획 연재] 산성의 도시 대전 3
대전시립 박물관 상설 전시실 등 새
한밭 도서관 3월 북큐레이선 운영
2021 무형 문화 전수 학교 프로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