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21.3.5 금 19:01
> 뉴스 > 정치/행정
     
집합 금지·영업 제한 소상공인에 특별 손실 지원금 지급
대전시 5일부터 약 3만명에게…집합 금지 200만원, 영업 제한 100만원
2021년 02월 04일  11:11:10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대전시가 코로나 19 사회적 거리두기 장기화로 영업 손실이 가중된 3만명 가량의 집합 금지·영업 제한 소상공인에게 이달 5일부터 특별 손실 지원금을 신속 지급하기로 했다.

시의 특별 손실 지원금 지원 대상은 대전 지역 내에 사업장이 소재하고, 올 1월 31일 기준 휴·폐업 상태가 아니어야 한다.

또 사업자 등록상 개업일이 지난 해 11월 30일 이전인 사업체다. 복수의 사업체를 운영하는 경우 사업자를 등록한 사업장별로 지급한다.

단 사업자 등록을 하지 않은 무등록 사업자나, 허위 또는 기타 부정한 방법으로 신청한 사업체, 행정 명령을 위반한 사업체, 비영리 기업·단체·법인과 법인격 없는 조합은 지원 대상에서 제외하기로 했다.

이번 지원 대상은 지난 해 11월 24일 이후 집합 금지·영업 제한 행정 명령을 이행한 사업체로 집합 금지 업종은 200만원, 영업 제한 업종은 100만원을 지급 받는다.

시의 이번 지원금은 신속 지급과 신청·확인 지급으로 구분해 지급할 예정이다.

약 2만 2000명의 1차 지급 대상자에게는 4일 휴대폰 문자 메시지로 안내하고, 정부의 버팀 목자금 신청 때 제출한 계좌로 별도의 신청 절차 없이 시에서 직권으로 이달 5일 지급한다.

2차로 정부의 버팀 목자금 추가 제공 자료를 토대로 한 소상공인에게는 이달 9일 휴대폰으로 안내 문자를 발송하고, 10일에 지급할 계획이다.

시는 1~2차 지급으로 전체 대상자의 90% 이상이 신속하게 지원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1~2차 지급에서 누락된 다수 사업장을 경영하는 소상공인 등을 대상으로 이달 15일부터 26일까지 대전 경제 통상 진흥원 홈페이지(sr.djba.or.kr)에서 온라인 또는 방문 신청을 받아 소상공인이 불편하지 않도록 최소한의 확인 절차를 거쳐 지급한다는 방침이다.

자세한 사항은 진흥원 홈페이지를 확인하거나, 특별 손실 지원 전용 콜 센터(042-380-7990)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허송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이명수“윤석열, 시대정신 대표 공적역
대전교육청,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설비
대전고교학점제, 에듀래 'EDU來]
대전교육공감원탁회의 토론자 모집
조승래 의원, ‘인지세법’ 대표발의
정치/행정
이명수“윤석열, 시대정신 대표 공적역
대전교육청,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설비
조승래 의원, ‘인지세법’ 대표발의
동구지역 기관장 성추행 의혹에 술렁
이상민 의원,‘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