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21.1.18 월 20:52
> 뉴스 > 문화/연예 > 문화일반
     
숙종 때 제작 20공신회맹축 국보 지정 예고
회맹축 역사·학술 가치 높아…남장사 영산회 괘불도 등 보물 예고
2021년 01월 07일  21:23:42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문화재청이 실물과 관련 기록이 완전히 남아 있고, 25m에 달하는 큰 규모를 갖춘 조선 왕실의 문서인 보물 제1513호 20공신회맹축-보사공신녹훈후를 국보로 지정 예고했다.

20공신회맹축-보사공신녹훈후는 숙종 6년인 1680년 8월 30일 열린 왕실의 의식인 회맹제(會盟祭)를 기념하기 위해 숙종 20년인 1694년(숙종 20) 녹훈도감(復勳都監)에서 제작한 왕실 문서다.

이 의식에는 왕실에서 나라에 큰 공을 세운 사람에게 내린 이름인 공신(功臣) 가운데 개국공신(開國功臣)부터 보사공신(保社功臣)에 이르는 역대 20종의 공신이 된 인물과 그 자손이 참석해 국왕에게 충성을 맹세했다.  

이 회맹축은 17세기 후반 숙종 대 경신환국, 기사환국, 갑술환국을 거치면서 서인과 남인의 정쟁으로 혼란스러웠던 정국을 수습하고, 왕권을 강화하기 위한 당시 정치적 상황을 보여주는 사료로서도 역사·학술 가치가 높다. 이와 함께 왕실 유물 가운데 유례를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압도적인 크기로 제작해 조선 후기 왕실 공예품의 백미로 예술성 역시 우수해 국보로 지정할 만한 가치가 충분하다.

또 상주 남장사 영산회 괘불도와 복장 유물, 구미 대둔사 경장은 보물로 지정 예고했고, 문경 봉암사 마애여래좌상 등 조선 시대 불교 문화재 3건은 보물로 지정했다.

허송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박범계 법무부장관 후보자 청문회, 뛰
천안시, 국토부 주관 ‘주거취약계층
허태정도 안 한 책임 통감 장동혁이
조선 왕실 군사 의례 소개 특별전 개
일별 약물 복용 현황 제공 시범 서비
문화/연예
조선 왕실 군사 의례 소개 특별전 개
이응노 미술관 기획전 이응노의 사계
조선 왕실 문화 해석 개발 상품 전시
상설 미디어 교육 온라인 수강생 모집
한빛탑서 미디어 파사드 콘텐츠 상영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