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21.1.18 월 20:52
> 뉴스 > 정치/행정
     
국민의힘 민주당원이 마패인가 백신인가 꼬집어
7일 충남도당 논평 발표…김돈곤 등 방역 수칙은 물론 명부 작성도 안 해
2021년 01월 07일  21:23:42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국민의힘이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과 지방 자체 단체장 등 일부가 코로나 19 방역 수칙에 따르지 않는 것을 질책했다.

7일 국민의힘 충남도당은 논평에서 최근 온 국민이 방역 수칙 준수와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제약으로 경제적인 피해를 감수하며, 오로지 코로나 종식을 위해 사력을 다하고 있지만, 민주당 당원이면 방역 수칙과 그 처벌까지도 면책이 되는 모양이라고 지적했다.

도당은 논평을 통해 양승조 충남지사의 원정 모임과 황운하(대전 중구) 의원의 자리 쪼개기 모임이 방역 수칙은 우습다는 듯 넘어가고, 지난 해 12월25일 김돈곤 청양군수와 민주당 소속 청양군의원 등이 모인 자리는 출입 명부 작성도 무시한 채 인원수 역시 제한을 훨씬 넘어서는 상황에서 진행한 것을 그 대표 사례로 들었다.

도당은 대부분의 국민과 도민, 군민은 연말 가족과 지인의 자리도 정상적으로 하지 못하고, 정부의 방역 수칙 준수를 위해 노력했다면서 모두가 이렇게 불편을 감수하는 상황에서 지역 지도층인 군수와 여당 군 의원들은 명부도 작성하지 않고, 식사 모임을 한다면 누가 그들을 지도자로 인정하겠냐고 꼬집었다.

특히 도당은 민주당의 당원인지 여부가 코로나의 백신·치료제도 아니며, 방역 당국은 이제라도 정확한 조사로 방역 수칙 위반에 합당한 조치를 취해달려면서 청양군수와 관련자들의 사과를 촉구했다.

허송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박범계 법무부장관 후보자 청문회, 뛰
천안시, 국토부 주관 ‘주거취약계층
허태정도 안 한 책임 통감 장동혁이
조선 왕실 군사 의례 소개 특별전 개
일별 약물 복용 현황 제공 시범 서비
정치/행정
박범계 법무부장관 후보자 청문회, 뛰
천안시, 국토부 주관 ‘주거취약계층
허태정도 안 한 책임 통감 장동혁이
대전시의회 구본환 의원, “자유학년제
조승래의원, ‘과기출연기관법’ 대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