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20.12.4 금 16:03
> 뉴스 > 정치/행정
     
장동혁 위원장, 중기부 이전 진영 행안부장관 면담
2020년 11월 19일  17:30:03 안희대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안희대 기자 ]국민의힘 장동혁 대전시당위원장은 1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진영 행정안전부장관과 면담하고 중소벤처기업부이전 관련 ‘대전시민이 드리는 건의문’을 전달했다.

장 위원장은 진영 장관은 면담에서 대전시민 마음을 충분히 이해한다고 말하고 대전시민 뜻을 살피고 반영해 결정하겠다고 약속 했다.고 전했다

장위원장은 건의문에서 국가균형발전은 국가의 가장 큰 정책 목표 중의 하나가 되었다고 전제하고 중소벤처기업부 세종이 이전은 국가균형발전에 역행하는 것이 명백하다고 강조했다.

또 지난 1997년 12월에 건립된 정부대전청사에서 중소기업청으로 그 역사를 같이하면서 성장했으며 중소기업 지원과 벤처기업 육성을 넘어 지역발전에 많은 역할을 해왔다고 설명했다.

중기부가 세종으로 이전하려면 누구라도 납득할만한 충분한 이유가 있어야 한다며 중기부의 부처간 소통과 업무 효율성, 사무공간 부족 등 표면적 이유도 지적했다.

부처간 소통과 협업을 통한 업무 효율성을 따지자면 중앙행정기관이 모두 한 곳에 모여있는 것이 마땅한데 정부청사가 서울, 대전, 세종에 분산되어있는 것 자체가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업무효율성을 일부 후퇴시킨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또한 화상회의가 가능하고 정부 스스로 전자정부를 표방하고 있는 이 시대에 부처간 소통을 위해 굳이 20분이라는 물리적인 거리를 좁혀야 하느 이유를 전혀 납득할 수 없다고 부연했다.

박영선 중기부장관이 굉장히 오랫동안 중기부 이전문제를 논의해 왔다고 한 말은 ‘이전에 대해 정해진 것이 없다’며 굉장히 오랫동안 대전시민을 속여 온 것이라고 주장했다.

최근 여론조사에서 대전시민 79.3%가 중기부 세종시 이전을 반대하고 있다고 설명하고 혁신도시나 행정수도 완성으로 대전시민의 뜻을 덮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건의문 마지막에는 ‘대전시민의 의견을 충분히 수렴하겠다’고 말한 진영장관의 약속을 굳게 믿는다며 중기부에 오랫동안 속아 온 대전시민에게 ‘신뢰의 아이콘’이 되어 달라고 당부했다.

안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대전 자치구 비서실장 직급 인플레 시
유성구 홍보실 홍성후 주무관 부친상
KAIST, 생물학적 무기 나노재료의
유성구 올 추계 하천 제방 일제 정비
걷기 좋은 건강 도시 대전 만든다
정치/행정
대전 자치구 비서실장 직급 인플레 시
조승래 의원, 계룡스파텔 복합개발 방
이상민의원, 2021년 지역예산과 R
대전시 내년 역대 최대 3조 6000
대전시 도심 속 푸른 물길 그린 뉴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