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20.9.22 화 18:02
> 뉴스 > 정치/행정
     
허태정 대전 혁신도시 지정 위해 국회 방문
15일,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 김태년 원내대표와 박병석 국회의장 예방 협조요청
2020년 09월 15일  20:07:39 안희대 기자 news@gocj.net

   
더불어민주당 이낙연대표와 허태정 대전시장
[ 시티저널 안희대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이 대전 혁신도시 지정을 위해 국회를 찾아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 김태년 원내대표와 박병석 국회의장을 차례로 예방하고 국회 차원의 협조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허태정 시장은 새로운 혁신도시 모델 창출을 위해 대전이 혁신도시로 조속히 지정돼야 한다는 의견을 전달했다.

그러면서 대전이 세종시 건설, 대덕연구개발특구, 정부대전청사 등의 이유로 혁신도시 지정에서 제외돼 수도권 소재 공공기관의 이전 혜택을 받지 못했으며, 인구 감소와 그로 인한 원도심 쇠퇴 등 경제적, 사회적 위기 발생으로 시민들의 박탈감이 심각한 상황도 함께 전했다.

이어서, 지역 국회의원실을 방문해 혁신도시 지정 등 지역 현안 해결과 국비 확보에 지원과 협력을 요청했다.

대전시는 대전이 혁신도시로 지정받을 수 있도록 개정한 ‘국가균형발전 특별법’이 시행됨에 따라 지난 7월 16일 국토교통부에 혁신도시 지정을 신청한 상태다.

대전시가 제출한 ‘대전 혁신도시 발전계획’에 따르면 혁신도시 지정 필요성으로 ▲ 특화발전을 통한 국가경쟁력 강화에 기여 ▲ 수도권과 지방의 균형발전 실현 ▲ 지역 내 불균형 발전을 해소하는 새로운 혁신도시 모델 등을 제시했다.

혁신도시 발전전략은 ▲ 특화산업과 연계한 공공기관 유치 ▲ 산‧학‧연 클러스터 조성과 기능의 집적화 ▲ 주택공급, 문화‧여가‧교통 인프라 확충 ▲ 스마트 혁신도시 건설 ▲ 혁신도시 건설과 연계한 원도심 발전 지원 ▲ 4차 산업혁명과 연계 혁신성과 확산 등이다.

대전 혁신도시 지정은 앞으로 ‘국가균형발전위원회’의 심의‧의결을 거쳐 국토교통부장관이 지정‧고시하는 절차를 거치게 된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대전 혁신도시 지정은 150만 시민의 오랜 염원이자 시정의 최우선 과제”라며 “지역 정치권 등과 협력해서 조속히 지정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대전시 내년 생활 임금 1만 202원
기자단 특권 연장 대전시청 기자실 이
유성 복합 터미널 조성 민간 사업자
대전평생학습관, 평생교육프로그램 추가
대전서부교육지원청, 명절 사회복지시설
정치/행정
유성 복합 터미널 조성 민간 사업자
오광영의원 "대전시 2차 재난지원금
김인식의원, 소규모복지시설 종사자 처
홈플러스 매각 대전시장 면담 요청에도
코로나 19 방역·안전 중점 추석 종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