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20.7.4 토 05:09
> 뉴스 > 문화/연예
     
제임스 저드가 들려주는 천일야화 ‘세헤라자데’
2020년 06월 18일  17:42:30 안희대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안희대 기자 ] 대전시립교향악단은 오는 25일(목) 저녁 7시 30분 대전예술의전당 아트홀에서 마스터즈 시리즈 6 <제임스 저드가 들려주는 천일야화 ‘세헤라자데’>를 연주한다.

제임스 저드 예술감독의 지휘로 이루어지는 이번 연주는 코로나 19 바이러스 감염증으로 공연을 중단한 이후 처음 재개하는 정기공연으로 그 의미가 있다.

연주회의 서막을 여는 곡은 대전시향의 전속 작곡가 우미향의 <사랑, 그 강력한 힘에 대하여>이다. 이 곡은 보이지 않는 공포인 코로나 19로 어려운 상황으로 삶에 지친 모든 이들에게 대전시향이 보내는 러브레터이다.

이어지는 곡은 베토벤, 브람스, 멘델스존의 바이올린 협주곡과 함께 세계 4대 협주곡으로 불리는 걸작, 차이콥스키의 <바이올린 협주곡 라장조, 작품 35>이다. 작곡가 스스로 “밝고 경쾌한 리듬과 우아하고 아름다운 선율의 조화를 느낄 수 있는 곡”이라 평한 이 곡은 강렬한 러시아적 색채 덕분에 슬라브 특유의 독특한 서정성과 아련한 슬픔이 매혹적이다.

협연자로는 뮌헨 ARD 콩쿠르, 차이콥스키 콩쿠르,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 등 세계적인 콩쿠르를 휩쓸어 우리에게는 ‘콩쿠르 사냥꾼’으로 잘 알려진 천부적 재능의 바이올리니스트 김봄소리가 나선다.

이 작품은 바이올린의 아름다운 음색과 표현력을 극대화한 연주자들의 필수 레퍼토리로, 뉴욕 타임즈에서 “그녀는 맹렬하고 드라마틱하게 연주하여 샤머니즘적인 역할까지 한다”라며 극찬을 받은 김봄소리가 선보이는 폭발적인 바이올린 독주가 기대된다.

연주회의 대미를 장식하는 곡은 림스키-코르사코프의 <교향적 모음곡, 작품 35 ‘세헤라자데’>로 유려하고 색채감이 풍부한 오케스트레이션으로 관객들을 아라비안나이트의 신비로운 세계로 초대한다.

이 곡은 림스키-코르사코프가 유명한 아라비아 설화 ‘천일야화’의 흥미진진한 이야기에 자신의 상상을 가미하여 4악장으로 구성한 교향시에 담은 것으로, 1888년에 완성하고 1910년에 초연하였다.

첫 악장인‘바다와 신드바드의 배’와 마지막 악장 ‘바그다드의 축제-바다-난파’까지 전 악장에 걸쳐 바다가 중요한 모티프로 등장하며, 환상적인 데다 변화무쌍한 음과 풍요로운 짜임새가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한편, 대전시립교향악단의 모든 공연은 마스크 착용하기, 좌석 띄어 앉기, 입장 시 2m 이상 간격 유지하기 등 시민들이 안심하고 공연을 즐길 수 있도록 ‘생활 속 거리 두기’ 세부 지침을 준수하며 진행한다.

연주회의 자세한 사항은 대전시립교향악단 홈페이지(www.dpo.or.kr)를 참조하거나 전화(042-270-8382~8)로 문의하면 된다.

안희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대덕구의회 후반기 의장 후보에 김태성
대전시의회 의장선거 후폭풍...일부의
권중순의원, 의장 도전 실패하자 의원
코로나19에도 친구사랑의 열매를 맺다
동구, 성남동 하수관로 정비공사 완료
문화/연예
고려 나전국화넝쿨무늬합 일본서 들여와
시티저널 장은지 작가 초대전 개최
철도 사진 공모전 수상작 한밭 도서관
지역 부자 고고학자 고고 미술 자료
2020 대학생 대전 관광 아이디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