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20.7.4 토 05:09
> 뉴스 > 경제
     
충남도, 전기자동차 구매 시 최대 1820만 원 지원
이동배출원 대기오염물질 저감 위해 보조금 지원사업 추진
2020년 06월 10일  10:34:57 이명우 기자 mwoo0902@naver.com

[ 시티저널 이명우 기자 ]충남도는 10일 이동배출원 대기오염물질 저감을 위해 전기자동차(승용) 구매 보조금을 최대 1820만 원까지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전기자동차를 구매하는 도민에게 1대당 최대 1820만 원의 구매 보조금을 지원하며 올해 집행량은 총 2820대이다.

보조금 대상은 도내 각 시·군에 주소를 두고, 일정기간 거주 이력이 있는 개인이나 법인, 사업자, 공공기관 등이다. 취약계층, 다자녀, 생애 최초 차량 구매자, 택시의 경우 보조금 지급 우선순위를 부여하며 노후경유차를 전기차로 대체 구매할 때도 해당한다.

전기자동차 구매 및 보조금 신청은 구매자가 자동차 판매 대리점에서 구매 계약한 후 직접 또는 대리점을 통해 시·군에 전기자동차 구매 지원 신청서를 접수하면 된다.

접수되면 7일 이내에 보조금 지원 가능 여부를 통보 받을 수 있다. 기타 보조금 지원 관련 자세한 내용은 각 시·군 누리집에 게시된 공고를 확인하거나 시·군 환경부서로 문의하면 된다.

현재 전기자동차 구매 시 개별소비세·취득세 등 최대 530만 원의 세금을 감경 받을 수 있으며 고속도로 통행료 50% 할인, 공영주차장 주차요금 감면, 혼잡 통행료 감면 등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현재 도에는 1056개소의 전기자동차 충전소가 운영 중이며 저공해차 통합 정보 누리집(www.ev.or.kr)에서 충전소 현황과 위치를 확인 가능할 수 있다.

전기자동차는 기존 내연기관 차량이 배출하는 유해물질인 일산화탄소(CO), 탄화수소(HC), 질소산화물(NOx), 미세먼지(PM) 등을 배출하지 않는 친환경 자동차이다.

도는 전기자동차 1대 보급 시 연간 이산화탄소(CO2) 감축량이 약 2톤에 달함에 따라 이번 사업으로 이동배출원에 의한 대기오염물질 배출량이 대폭 줄어들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도 관계자는 “앞으로도 전기자동차 충전소 등 인프라를 확충해 전기자동차 보급을 확대하고, 미세먼지 배출을 줄여 쾌적한 대기환경을 조성해 나아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명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대덕구의회 후반기 의장 후보에 김태성
대전시의회 의장선거 후폭풍...일부의
권중순의원, 의장 도전 실패하자 의원
코로나19에도 친구사랑의 열매를 맺다
동구, 성남동 하수관로 정비공사 완료
경제
대전경제통상진흥원,‘생명 나눔 헌혈문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 ICT융합사업단
대전시 계약 원가 심사로 예산 128
7월부터 일반 군수품 조달청서 조달
전국 도시철도 운영 기관 공익 비용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