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
편집 : 2020.2.24 월 18:35
> 뉴스 > 사회
     
지난 해 대전 시내 버스 이용객 상승세로 돌아서
하루 평균 3577명 늘어…이용객 증가 목표 각종 시책 추진
2020년 02월 10일  13:41:46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지난 해 대전 시내 버스 이용객이 2018년에 비해 늘었다.

10일 대전시에 따르면 지난 해 대전 시내 버스 하루 평균 이용객은 40만 9566명으로 2018년 40만 5989명 대비 약 1.02% 증가했다.

시내 버스 하루 평균 이용객은 2014년 44만 3038명으로 최고치를 기록한 후 매년 감소 추세를 보이다 지난 해 상승세로 돌아섰다.

이용객 연령대는 만19세 이상 일반 시민이 88.7%, 만13~19세 청소년 10.2%, 만6세~13세 어린이 1.1%로 나타났다.

하루 총 이용객이 가장 많은 노선은 102번 노선으로, 하루 평균 1만 8163명이 이용했다. 이어 311번 노선이 1만 6583명, 201번 노선이 1만 6164명으로 뒤를 이었다.

하루 대당 이용객이 가장 붐비는 노선은 201번 노선으로 635명이 이용했고, 102번 노선 625명, 105번 노선 600명 순이다.

수입금이 가장 많은 노선은 급행 102번 노선으로 하루 평균 1641만 6000원이고, 급행 2번 노선 1545만 8000원, 201번 노선 1540만 2000원으로 조사됐다.

요금 결제 수단은 교통 카드 97.3%, 현금 2.7%로 집계됐다.

교통 카드를 가장 많이 이용하는 정류장은 복합 터미널로 하루 평균 1만 412명이 탑승했고, 대전역 9114명, 은하수 4거리 7043명 순으로 나타났다.

시는 지난 해 시내 버스 이용객이 증가함에 따라 올해에도 시내 버스 이용객 증가를 목표로 각종 시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우선 교통비를 최대 30%, 1만 1000원까지 절감 할 수 있는 광역 알뜰 교통 카드 사업을 지난 해 보다 2000명 증가한 5000명으로 대상을 확대해 추진하기로 했다.

이 사업은 대중 교통 이용 또는 보행·자전거 이용 후 대중 교통 이용 때 교통비를 마일리지로 적립하는 제도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www.alcard.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승객 창출을 위해 교통 카드 지급 이벤트, 행사·축제장 등 수요 맞춤형 노선 운행, 이용 수요에 따라 노선별로 시내 버스를 증차 또는 감차 운행하고, 통행 패턴 분석과 노선 수요 예측이 가능한 노선 분석 시스템도 올해 도입해 운영한다.

시민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시내 버스를 이용하실 수 있도록 유개 승강장 30개, 버스 정보·도착 안내 시스템 113개, 승강장내 발광 다이오드(LED) 등 40개를 설치하고, 버스가 승강장 내 제 위치에 정차할 수 있도록 버스 전용 표시도 다시 도색하기로 했다.

버스의 정시성을 확보하고 사고나 고장 때 예비 차량을 제때 배차해 시민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버스 운행 상태, 충전, 사고, 고장, 정류소 출발·도착 시간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버스 운행 관리 시스템 역시 구축해 올해부터 본격적으로 운영한다.

이와 함께 대전 시내 버스가 지난 해 지구 둘레를 2015바퀴 도는 거리를 달렸다.

시가 교통 카드 시스템을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대전 시내 버스는 지난 해 지구 둘레 약 4만㎞를 2015 바퀴 도는 거리인 8061만㎞를 운행했다.

허송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티저널(http://www.gocj.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네이버블로그

최신기사
박범계 7개 의혹 거론 사과와 법·정
디자인 트렌드 전시 공간 CMF LA
[인사] 문화재청
국립 세종 수목원 재능 기부 자원 봉
코로나19 확산으로 ‘대전하나시티즌
사회
국립 세종 수목원 재능 기부 자원 봉
여론 조사 공표 혐의 예비 후보자 검
올해 생활권 수목 진료 민간 컨설팅
지역 문화 시설 안전 관리 실태 합동
자원 봉사 중 불의의 사고 종합 보험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제호 : 대전시티저널 | 대전시 유성구 유성대로 773, 301호(장대동) | Tel 042)320-2453 | Fax 042-367-0012
사업자등록번호 : 314-86-41452  |  등록번호 : 대전아00009  |  등록연월일 : 2006.9.11
발행인 :김선호  |  편집인 : 안희대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선호
Copyright 2006 대전시티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info@gocj.net